서울기술연구원 등 3개 연구원-서울교통공사, 지하철 미세먼지저감 공동연구
서울기술연구원 등 3개 연구원-서울교통공사, 지하철 미세먼지저감 공동연구
  • 아이콘뉴스
  • 승인 2019.05.09 13:21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지하철 및 지하도 상가 환기공조시설을 활용한 미세먼지 저감 공동연구 MOU
▲ 서울특별시
[아이콘뉴스] 서울기술연구원과 서울연구원, 서울보건환경연구원 , 서울교통공사가 서울의 지하철 환기공조시설을 활용한 미세먼지 저감 연구를 위해 공동 연구 MOU를 체결했다.

서울기술연구원은 지하철 실내 공기질 개선용 환기공조시설을 보완해 대기 중 미세먼지 농도를 저감할 수 있는 적정 기술 현황을 조사하고 실내 및 외기 양방향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기술적 및 경제적 타당성 검토 연구를 추진 중이다.

서울기술연구원-서울연구원-서울보건환경연구원-서울교통공사 간 MOU는 9일 오전 11시부터 서울기술연구원 대회의실에서 진행됐다.

이번 MOU는 서울시의 직속기관과 출연기관, 투자기관이 협업하는 보기드문 협치 사례로 타 지자체 등에 귀감이 될 것으로 보인다.

주요 협약내용은 , 지하철 및 지하도 상가 환기공조시설을 활용한 미세먼지 저감 및 대책 수립 공동연구 추진, 목적형 미세먼지 저감 적정기술 도출, 대기질 측정·분석 및 미세먼지 실태조사, 환기공조시설 집진장치 시범시공 및 효과분석, 미세먼지 관리기준 신설·강화 및 지침 마련, 각 기관 간 연구인력, 정보, 기술 상호 교류, 기술세미나, 학술자료, 출판물 및 지식정보 등의 상호 교류 등이다.

MOU 체결로 시민들이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는 지하철 실내 공기질 개선 및 본선의 미세먼지 저감효과가 기대된다.

서울기술연구원은 이번 협업을 통해 지하철 미세먼지 저감 적정기술 도출, 대기질 측정·분석 및 실태조사, 집진장치 시범시공 및 효과분석, 미세먼지 관리기준 신설·강화 및 지침을 마련할 예정이다.

고인석 원장은 “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약 800만명의 서울시민이 매일 이용하는 지하철의 실내 미세먼지를 줄이고 공기질을 개선해 시민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갈 수 있을 것”이라고 밝혔다.

또한 “서울연구원의 오랜 기간 축적된 지식과 연구정보, 보건환경연구원이 저장해온 대기질 관련 주요 데이터, 서울교통공사의 현장설비 운영 기술이 서울기술연구원의 융·복합 응용 기술과 만나 시너지를 갖게 될 것”이라고 전했다.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